대성교육신문

HOME > 뉴스종합 > 사는 이야기

알로소 의자 ‘뚜따’,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 등장

- 부부의 세계 속 주연급 조력자로 활동하는 이무생(김윤기 역)의 상담 의자 ‘뚜따’ 인기

편집국|2020-05-08
글자 크게글자 작게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 알로소 의자 뚜따가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 등장했다
퍼시스 그룹의 소파 전문 브랜드 알로소의 하이엔드 암체어 ‘뚜따(TUTTA)’가 JTBC 인기 드라마 ‘부부의 세계’에 등장했다.

비지상파 드라마 가운데 이례적으로 매회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는 가운데 이른바 ‘힐링 의자’로 기능하는 소파에 대한 고객들의 문의 또한 증가하고 있다.

극 중 여주인공 김희애(지선우 역)의 조력자로 매회 눈길을 끌고 있는 신경정신과 전문의 이무생(김윤기 역)의 병원 진료실 내 상담 의자로 비치된 알로소의 ‘뚜따’는 주인공들의 복잡한 속내와 갈등을 차분히 풀어나가는 장면에 다수 등장하며 ‘힐링 의자’로서 그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극적으로 전개되는 스토리 속 김희애(지선우 역)부터 주연 부부의 아들로 등장하는 전진서(이준영 역)까지 주연급 배우들의 다양한 씬에 등장하며 온라인 커뮤니티부터 공식 SNS채널, 매장 전화 문의 등 다수 고객의 문의가 증가하는 추세다.

해당 드라마에 등장하는 ‘뚜따’는 이탈리아의 세계적인 디자인 거장 ‘알레산드로 멘디니’와의 협업을 통해 탄생한 하이엔드 암체어이다. 이탈리아어로 ‘완전함’을 의미하는 뚜따는 기하학적 형상과 독특한 디자인이 조화를 이루어 어느 각도에서나 우아한 조형미를 드러내며 신체를 자연스럽게 감싸는 디자인으로 사용자의 몸을 안정적으로 받쳐준다.

‘뚜따’의 등 좌판 기울기는 사용자가 앉았을 때 일어나는 다양한 신체 변화를 디테일하게 반영해 디자인됐으며 굴곡진 태를 따라 천연 무늬목과 알루미늄 프레임으로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안쪽으로 갈수록 깊어지는 곡선형 좌판은 오래 앉아도 안정적인 착좌감과 편안함을 제공한다.

알로소는 드라마 ‘부부의 세계’의 인기와 더불어 서재, 개인 방 등 온전한 휴식을 위한 나만의 공간을 추구하는 소비 트렌드에 힘입어 ‘뚜따’에 대한 온오프라인 문의가 크게 증가하는 추세라고 밝혔다.

이어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개인 공간을 맞춤형으로 설계할 수 있도록 1인 암체어, 1인 리클라이너 등 다양한 1인 체어와 소파 라인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웹사이트: http://www.fursys.com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dsedunews.kr/atc/view.asp?P_Index=567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jangmere@hanmail.net)

대성교육신문

[편집국   |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dsedu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섹션메인으로인쇄하기메일로 보내기스크랩
페이스북으로 보내기트위터로 보내기요즘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현재 의견 (0개) ↑ 추천순 보기  ↓ 반대순 보기
* 로그인을 한 다음 의견을 등록하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로그인    
이름 비밀번호 이메일
제목 등록하기

내용
(0/1000)